콘텐츠 바로가기

상단배경이미지

뉴스

각종 매체에 소개된 르노삼성자동차의 모습입니다.

제목 르노그룹, LG화학과 장거리 전기차 개발 위한 파트너십 체결 조회수 1005 등록일 2014-05-21
구분 회사소식 첨부파일   인쇄하기 인쇄하기


[ 르노, LG화학과 ‘차세대 장거리 전기차 공동 개발 MOU’ 체결 | 세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밀도를 보유한 차세대 리튬이온 배터리 장착 ]

르노삼성자동차는 (대표이사 프랑수아 프로보) 글로벌 전기자동차 리더 르노그룹과 한국의 선도적인 배터리 제조업체 LG화학이 차세대 전기차 배터리 연구 개발을 위해 전략적 협력 관계를 맺는다고 21일 밝혔다. 양사는 장거리 전기차에 장착될 리튬이온 배터리 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르노그룹 티에리 볼로레 최고경쟁력책임자와 LG화학 권영수 전지사업본부장이 서울 LG 그룹 본사에서 만나 ‘장거리 차세대 전기차 공동 개발 MOU’ 양해각서에 서명하고 향후 협력 관계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차세대 전기차 공동 개발에는 LG화학이 제공하는 고 에너지밀도 배터리를 장착할 예정이다.

티에리 볼로레 르노 최고경쟁력책임자는 “LG와의 차세대 배터리 공동 개발을 통해 르노가 추진하는 다양한 전기차 사업이 한 발 더 나아가게 되었다”며 “르노는 앞으로도 르노삼성자동차를 통해 한국 자동차 산업에 보다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 권영수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도 “이번 르노와의 장거리 전기차 개발은 전기차의 대중화를 이끄는 시금석이 될 것”이라며, “향후에도 르노와 전략적 협력 관계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전글
르노삼성자동차 SM3 Neo, ‘썸(Some) 마케팅’으로 고객과 ‘썸’타다
다음글
르노삼성자동차, 말레이시아로 SM3 SKD 수출 개시
목록